'Open Platform'에 해당되는 글 3건

Mobile/Google Android
요즘 구글의 발걸음이 빨라진 것을 느껴진다. 하루가 멀게 새로운 것들을 발표하고 있으니, 블로그가 구글에 대한 내용으로 가득 채워지고 있다.  급변하는 시장에서의 구글의 행보는 눈여겨 볼 가치가 있다. 그들은 훌륭한 검색엔진과 각종 서비스들, 브라우저, 그리고 안드로이드라는 모바일 플랫폼을 가지고 있으니 말이다.

Android Developer Challenge


며칠전에 HTC에서 T-mobile향으로 첫번째 안드로이드 폰 G1을 출시한 구글이 android SDK v1.0을 발표했다.
G1발표로 인해 안드로이드를 이용해서 실제 디바이스에서도 개발을 할 수 있게 되었다. 물론 국내에서는 여러가지 제약 사항이 있겠지만...

아래 글은 구글 및 안드로이드와 관련된 제 개인적인 생각, 추측들을 적은 것입니다.

1. 기본 Application의 부재
G1 출시로 구글이 모바일 플랫폼 시장에 발을 들여놓기는 했지만, 아직 해야 할 것들은 많이 남아있다.
Windows Mobile의 경우 거의 왠만한 Application들은 MS에서 기본 제공한다. 사용자 입장에서는 WM기반의 폰을 사면 Mobile Office와 브라우저, media player, 기타 간단한 application들을 이용할 수 있다. 하지만, 현재 구글의 G1에서는 이런 것들은 별도의 비용을 들여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기본 탑재되어 있지 않으니...
안드로이드에서 기본 제공하던지, 제조사에서 기본 제공하는 것이 맞지 않을까 싶습니다. 아직은 application이 많이 부족하네요.

2. Android market을 통한 Application 유통
얼마 전에 발표한 android market을 통해서 다양한 application들이 사용자에게 손쉽게 제공될 것입니다. 스마트폰의 가장 큰 장점중의 하나가 다양한 application을 사용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다는 점인데, 아직은 유통에 많은 문제가 있었습니다. 하지만, 요즘에는 제조사들이 여러 노력들을 하고 있습니다.
이미 apple에서는 app store를 성공적으로 런칭하였고, MS에서도 준비중이라고 하고, Nokia에서도 Ovi, Widset등과 같은 서비스로 시장에 접근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는 이런 open market이 많이 활성화될 것으로 보이며, 구글은 다른 업체들과는 다른 관점에서 접근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광고를 통해서 application 구입 비용을 줄여주는 방식으로 여러가지 방법을 생각하고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의 구글은 다른 방식으로 시장에 접근했었기 때문에 이런 추측도 가능할 것 같습니다.

3. 다양한 기기로의 android 확대
구글은 굳이 휴대폰 시장만을 보는 것 같지는 않습니다. 리눅스 기반의 안드로이드는 굳이 폰에서만 적용되어야만 하는 플랫폼은 아닙니다. 다양한 기기에도 얼마든지 포팅될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물론 수정되어야 할 내용들도 많지만, 기본적인 코어 부분은 수정 내용이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어떻게 어떤 시장으로 확대할 것인지는 두고 봐야 할 내용으로 보이며, 얼마전에 발표한 구글 미디어센터도 이와 연관해서 생각하면 TV 또는 settop과 같은 시장에도 구글이 들어오지 않을까하는 추측을 해 봅니다.

4. 구글 크롬의 의미
이런 상황에서 구글 크롬의 의미는 중요한 것으로 보입니다. 구글만의 브라우저를 가진다는 것은 구글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도 가능하다는 추측을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웹 표준을 지키면서 구글 크롬에서만 동작하는 플러그인형태의 여러 서비스들을 안드로이드와 연동할 수도 있고, 다른 플랫폼과의 연동도 생각해 볼 수 있습니다. 구글이 가지고 있는 수많은 어플리케이션, 서비스들이 크롬에 최적화되다면, 안드로이드와 안드로이드에 포함되 구글 크롬만 있으며 수많은 서비스들, 어플리케이션들을 동시에 가지게 되는 것이 됩니다. 

5. 검색엔진으로써의 구글
검색엔진으로써의 구글은 현재 어느정도 한계에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물론 기술적으로 굉장히 뛰어나고, 속도, 결과도 만족스럽지만, 앞으로 시대에서는 한계가 있습니다. 사용자가 정말 원하는 것을 예측하여 제시하는 시멘틱웹의 개념을 이용한 검색엔진이 나오지 않을까요? 구글이라서 가능할 지도 모르겠네요. 이도 안드로이드 기반에서 여러가지 정보들(context)를 검색엔진과 연동한다면 불가능한 얘기로 보이지 않습니다.  보다 멋진 세상이 도래하겠네요.





0 0
Mobile/Others
OMTP란?
Open Mobile Terminal Platform의 약자로 주요 이동 통신 사업자들을 주축으로 안전하고 재미있는 mobile web application개발을 위한 표준화활동을 하는 단체이며,  AT&T를 비롯한 Hutchison, T-Mobile등의 이동통신사업자들과 Nokia, LG, samsung등과 같은 제조사들도 advisor로 참여하고 있다.

 

OMTP의 BONDI는 한번 작성된 Phone application이 다른 Phone으로 이식될때는 또 rewritten되어야 한다는 문제에서 시작되었다. 이런 비효율적인 문제는 시간과 시장의 축소, 사용자들의 혼란등을 초래하였으며, 현존하는 WEB2.0환경이 Mobile 기기로 움직이고 있다.
즉, BONDI는 디바이스 플랫폼에 상관없이 보안을 강화한 Mobile web application을 개발하는 것에 목적이 있다. Architecture, Security, Interface등과 관련된 내용들이 포함되어 있으며, 주목할만한 것은 Java script를 Interface로 제공한다는 점이다.

점점 다양하게 Open platform화 되어 가는 현재의 추세와 다기종에서의 content 지원들을 위해서는 OMTP의 BONDI와 같은 프로젝트도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참고 : http://www.omtp.org
0 0
Mobile/Others
Apple이 App store로 한달에 3000만달러정도의 수익을 벌어들이고 있다는 소식이 얼마전에 있었는데, 지난주 금요일에는 Google이 Android market을 공개했다.(출처: engadget)

Google의 Android market은 apple의 iPhone App Store와 기본개념은 비슷하지만, Open Platform답게 개발자들의 자유를 최대한 보장한다는 것이 Google의 설명이다. 최종 end-user들은 원하는 content를 자료롭게 구매 및 다운로드받을 수 있으며, 개발자 역시 apple과는 다르게 별도의 과정없이 판매자 등록후 content를 업로드하여 판매할 수 있다. google에는 application이라는 단어대신에 content라는 단어를 이용하고 있는데, 이는 google의 여러 서비스들 및 기타 서비스들에 대한 content를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즉 여러 서비스 content들도 판매가 가능하다는 것이 아닐까싶다.
또한 재미난 것은 Google의 기술을 이용하여 모든 사용자들의 조회수나 다운로드 횟수에 따라서 추천 content 순위나 인기 다운로드 순위들이 결정된다는 점이다. 초기의 content가 적으면 문제가 없겠지만, 향후 다양하고 수많은 content가 생겨나게 될 것이라는 점도 미리 생각해 둔것이 아닌가 싶다.



오늘 이와 관련된 소식이 하나가 더 있었다.
engadger에 실린 내용은 Redmond의 MS에서 Job posting을 통해서 App store와 유사한 Windows Mobile을 위한 SkyMarket을 준비하고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하는 기사였다.
MS는 WIndows CE로 시작하여 Windows Mobile v6.1(WIndows CE와는 약간 다르다)까지 출시되어 있는 상태이고 내년에 WM7의 출시계획을 가지고 있다. 정확한 통계를 가지고 있지는 않지만, 가장 많은 사용자를 확보하고 있는 Mobile platform중의 하나가 WM이 아닌가 싶다. WM기반의 수많은 application들이 개발되어 있고 유통되고 있으나, 이를 위한 마켓에 대한 준비는 MS에서도 했었으나 현재까지는 미비했었다.

Nokia에서도 Ovi(라틴어로 'egg', 핀란드어로 'door'를 의미한다고 함)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widset라는 서비스도 가동중이다.

이통사가 지배하고 있던 content및 application시장에 단말 벤더들이나 서비스 벤더들이 들어오고 있다.  폐쇄적인 모바일 환경이 Open환경으로 변해가면서 시장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고, 서비스 벤더들과 단말 제조사들도 향후 시장을 service/content로 보고 있다.

다만 문제가 될 수 있는 것은 서비스 및 content가격, 그리고 보안 문제, 이종 단말간의 호환성 문제들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1 1
1
블로그 이미지

TV, Platform, Browser, Coffee.... twitter :@myideom

smartech

티스토리 툴바